구글 크롬 OS가 오픈소스로 다운로드도 가능하게 되고, VMWare에서 실제로 이미지를 띄워볼 수도 있게 되었습니다.  우리나라에도 여러 분들이 직접 테스트도 하고 계시고, 구글에서는 7초 만에 부팅을 하고 앞으로 3초 정도에 부팅해서 인터넷에 바로 접속을 하는 환경이 될 것이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구글 크롬 OS의 성공여부를 놓고서도 국내외에서 뜨거운 논쟁이 오가고 있습니다.  나름 영향력 있는 매거진인 InforWorld의 Randall C. Kennedy는 구글 크롬 OS가 실패할 것이라는 예측을 내놓았고, 원래는 마이크로소프트의 블로거로 유명했던 Robert Scoble은 자신의 블로그에 이를 반박하는 글을 포스팅하기도 했습니다.

연관글:


저의 의견은 어떠신지 궁금하시죠?  저는 결국 성공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미 저는 구글이 크롬 OS 계획을 발표했을 때부터 관심을 많이 가지고 그들의 전략을 생각해 보았고, 그와 관련하여 2개의 글을 포스팅한 바 있습니다.  이 글은 이들 글의 연장선에 있기 때문에, 시간이 되시면 이들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연관글:

구글 크롬 OS는 거대한 구글 운영체제의 마지막 남은 조각

구글의 크롬 OS는 이미 구글이 가지고 있는 거대한 클라우드 컴퓨팅 전략에 대한 일환으로 일해해야 합니다.  다른 모든 서비스들이 이미 상당부분 클라우드에서 동작이 되고 있고, 여기에 단순히 자신들의 역량만을 강조하지 않고  철저히 개방형 전략을 취함으로써 외부의 다른 업체들의 매쉬업이나 뛰어난 서비스들도 쉽게 이용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아마존이 구성해놓은 많은 WebOS 스택에 들어가 있는 서비스들을 누구나 쉽게 Google Apps와 연계해서 이용할 수 있으며, 필요하다면 저렴한 가격에 클라우드 컴퓨팅 리소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이러한 거대한 운영체제의 개발과정은 지극히 개방적이었고 다른 업체들도 뛰어들 수 있도록 최대한 배려했습니다.

구글의 크롬 OS는 이러한 커다란 구글 운영체제 완성의 마지막 남은 조각입니다.  지금까지는 마지막 조각에 대한 민감성 때문에, 마이크로소프트나 파이어폭스 등의 브라우저에 역할을 맡겼지만, 이제는 크롬을 통해서 웹 브라우저 기술 확보에 자신감을 가지게 되었고, 다른 운영체제에 맡기지 않고 하드웨어가 바로 네트워크 및 인터넷 기기로 전환하도록 만드는 작업을 하고 있는 것이고, 그에 대한 첫번 째 실체를 이번에 드러낸 것입니다.  크롬 OS가 가지게 될 역할은 명확합니다.  상당부분의 거대 운영체제의 구성요소가 클라우드에 존재하기 때문에, 이를 다시 만들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브라우저가 처음 시동을 할 때 클라이언트 컴퓨터의 하드웨어와 잘 매칭이 되도록 하는 부분과 디스플레이를 최적화하는 것, 그리고 간혹 있게 될 오프라인 상태에서의 지속성(Persistence) 관리를 위한 로컬 파일 관리 및 동기화, 그리고 완벽한 실시간 업데이트 및 보안 등을 완성하는 것이 크롬 OS의 숙제인데, 이를 대부분 만족시킨 형태의 OS가 선을 보인 것입니다.

이 내용은 제가 지난 포스팅에서도 언급하였던 것들인데, 이번에 발표된 대부분의 기능들이 저의 예상과 거의 100% 맞아 들어가고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와 크롬 OS로 양분한 이유는?

이와 같은 맥락에서 보면  굳이 구글이 최종 클라이언트 OS의 조각을 안드로이드와 크롬의 두 갈래 길로 선택한 것도 충분히 이해할 수 있습니다.  클라이언트 OS가 브라우저와 클라이언트 컴퓨터의 하드웨어와의 매칭, 디스플레이 최적화, 로컬 파일 관리 및 동기화 등에 초점을 맞춘다고 볼 때 스마트 폰이 가지는 디스플레이(2~4인치) 및 저장공간(HDD가 아닌 메모리)의 카테고리와 넷북이 가지는 디스플레이(7인치 이상) 및 저장공간(HDD)의 차이는 대단히 큽니다.  요구사항이 워낙 다른 만큼 각각에 적합한 운영체제를 선택하게 된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당분간은 안드로이드와 크롬 OS는 각자의 길을 걷게 될 것입니다.  안드로이드는 스마트 폰으로, 크롬은 주로 넷북 운영체제를 지향하게 될 것이며, 언젠가는 둘다 기본적으로 리눅스 커널을 기초로 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의 통합이 이루어질 수도 있을 것입니다.  


웹 OS, 언제나 인터넷에 연결되는 컴퓨터 환경은 시대의 변화

개인적으로 브라우저 기반의 웹 OS의 출현은 시대가 요구하는 필연이라는 생각입니다.  기존의 텍스트 기반의 운영체제에서 스티브 잡스가 제록스 PARC 연구소에서 본 GUI를 바탕으로 리사와 매킨토시를 개발하면서 운영체제가 한 차례 혁신을 하였고, 맥을 본 빌 게이츠가 윈도우를 개발하면서 GUI 기반의 운영체제가 대세가 되어버린 것은 모두가 잘 알고 있는 사실입니다.  당연히 운영체제는 텍스트 기반이어야 한다는 선입관을 깨버린 것이지요.  마찬가지로 PC가 처음 등장했을 때, 당시 메인프레임과 같은 대형 컴퓨터를 주도하던 IBM에서는 이것이 세상을 바꿀 것이라고 전혀 믿지도 않았고, 말도 안되는 일이라고 치부해 버렸습니다.  현재 윈도우를 중심으로한 PC 세대의 사람들이 인터넷을 유무선 접속 환경으로 바뀌고 있는 현재의 변화를 간과하고 자신의 프레임으로 운영체제를 바라본다면 또 하나의 커다란 변화를 보지 못하는 것입니다.

이제 또 한번의 선입관을 깨 버릴 때가 되었습니다.  당연히 운영체제의 중심이 자신이 가지고 있는 컴퓨터에 있다는 생각을 버려야 하는 것이죠.  이제 운영체제가 하드웨어 보다는 내가 사용하는 서비스의 조합, 그리고 이를 어떻게 이용하느냐와 관련한 개인 패턴에 중심을 둔 웹 기반 운영체제가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이번 크롬 OS의 개발선언을 GUI 운영체제로의 전환 이상의 급격한 혁신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러한 혁신은 환경의 변화에 의해서 이루어 집니다.  크롬 OS의 개념은 이미 10년전 NC(Network Computer)라는 개념으로 소개되었던 적이 있는 그다지 새로울 것이 없는 접근 방법입니다.  그런데, 10년 전과 지금이 무엇이 달라졌을까요?  바로 네트워크 환경이 달라지고 있습니다.  스마트 폰이 들어오면서 유무선 네트워크, 심지어는 3G/4G로 일컬어지는 음성/데이터 통신 네트워크 통합이 실제로 이루어지기 시작했습니다.  국내 스마트 폰들도 무선 인터넷 뿐만 아니라, Wibro, 3G 네트워크를 마음대로 선택해서 연결할 수 있는 환경이 갖추어지고 있으며, 그 가격도 무척 저렴해 집니다.  스마트 폰은 기본적으로 무조건 네트워크에 연결할 수 있다는 것을 가정합니다.  연결이 안되면 쓸 수가 없습니다.  전화가 불통된다는 것을 의미하니까요 ...  그런데, 넷북이 그러지 말라는 법이 있습니까?  주변에 WiFi가 있으면 이를 자동으로 잡아 쓰고, Wibro 지역에서는 Wibro를, 이도저도 안되면 3G 네트워크를 잡아쓰게 될 것입니다.  인터넷 불통지역이 없어지는 것이고, 통합 요금제가 이를 도울 것입니다. 

구글 크롬 OS는 이러한 환경변화를 염두에 두고, 5~10년 뒤 세상을 지배할 수 있는 패러다임 변화를 이끄는 운영체제와 새로운 넷북과 디지털 컨버전스 기기들을 이끌어가는 선봉의 역할을 하기 위해 만들어진 작품입니다.  초기 1~2년 간 아마도 실망스러운 모습도 많이 보이게 될 것이고, 클라우드에 있는 웹 앱들의 완성도도 떨어져 보일 것입니다.  하지만 HTML5를 구현한 브라우저 기술들이 점점 발전하고, 개방형 웹 앱들이 폭발적으로 등장하게 될 3~4년 후의 환경을 지금과 비교하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미래는 도도한 흐름을 읽고 이를 준비하는 자에게 돌아갑니다.  구글이 유튜브를 거액에 인수하고, 수년 간 눈덩이처럼 불어나는 적자를 감내하고 추가적인 투자를 할 때, 주변에서는 구글이 정말 어리석은 선택을 했다고 하면서 수근거렸습니다.  그렇지만, 결국 어떻게 되었나요?  컨텐츠의 중심이 동영상으로 옮겨가는 것은 시대의 흐름입니다.  그리고, 드디어 2009년 유튜브는 흑자를 내기 시작했고, 지난 번 소개한 에릭 슈미트의 인터뷰 관련 포스트에서도 소개한 바 있지만, 향후 5년 간 유튜브는 구글의 가장 중요한 수익원이 될 것입니다.

연관글:

쉽고, 싼 혁신이 새로운 시대를 연다.

제가 외부에 강의를 할 때, 웹 2.0의 가장 중요한 혁신의 키워드는 "Cheap and Easy Innovation" 이라는 말을 많이 하고 다닙니다.  카메라나 캠코더의 소형화와 매우 쉽고, 저렴하게 쓸 수 있게 되면서 변화가 시작되었으며, 블로그 역시 누구나 쉽게 글을 써서 올릴 수 있게 되었기 때문에 변화가 시작되었다는 요지입니다.  아이폰의 성공 역시 혁신적으로 쉬운 UI와 소프트웨어 장사를 쉽게 할 수 있게 만든 장터가 만들어낸 것입니다.

구글 크롬 OS의 혁신 역시 "쉽고 싼 혁신"이 중심이 될 것입니다.  내년 말에 선보일 크롬 넷북의 가격은 여러 종류가 출시 되겠지만, 싼 모델은 $80 달러 정도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10만원이 안되는 인터넷이 되는 넷북을 상상해 보신 일이 있으십니까?  이런 것이 현실화 된다면, 그리고 이를 응용한 다양한 디지털 컨버전스 기기들이 등장한다면 어떨까요?  현재의 PC 중심의 시대가 계속 지속될 것이라고 보십니까?


10년 아니, 5년 뒤 정도만 바라봅시다.  구글의 크롬 OS에 대한 전략은 당연한 것입니다.  세상의 도도한 흐름이 보이고, 클라우드 컴퓨팅과 관련한 모든 것들을 준비해온 회사가 아닙니까?  이들의 도전은 이미 예견되었던 것이고, 그 결과는 5년 뒤가 되면 나타날 것입니다.  이제 마이크로소프트와 다른 경쟁사들이 어떤 행보를 보이게 될지 주목해야 될 시기입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7의 성공적 판매에 눈이 어두워, 이런 시대적 흐름에 적극적으로 뛰어 들어서 혁신을 하지 않으면, 과거 무너져간 거대한 공룡들의 전철을 그대로 밟게 될 것입니다.  되려, 애플이나 페이스북이 더욱 강력한 경쟁상대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어쨌든, 한 회사의 독주는 그다지 반가운 것은 아닙니다.  그렇지만, 현 상태에서는 5~10년 뒤에 또 하나의 거대 회사가 독주하는 모습을 지켜보게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는 것은 저 뿐인가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7 ,

트랙백을 보내세요

트랙백 주소 :: http://health20.kr/trackback/1314 관련글 쓰기
  1. ActiveX를 대체할 Html5의 운명을 쥔 구글

    Tracked from 숲속얘기의 조용한 카페 2009.11.23 12:07

    1. 무엇이 Active X를 대체할까 ? Active X를 대채할 기술로 Html5의 언급이 있는 기사를 보았습니다. 많이들 Active X가 국내 인터넷 환경의 원죄인 양 이야기하지만, 은행에서 액티브 엑스를 써야하는 이유는 뭘까요 ? 그리고 정말 Html5가 Flash, JavaFx, 실버라이트를 제치고 당당히 웹의 메인스트림으로 자리잡을 수 있

  2. 영상과 스크린샷으로 미리 보는 구글 크롬OS

    Tracked from 지구벌레의 꿈꾸는 마을 2009.11.23 13:46

    최근 들어 많은 분들이 기다리는 구글 크롬OS에 대한 새로운 소식들이 심심찮게 나오고 있는데요. IT관련 유명 블로그인 Digital Inspiration - Technology Blog 에 관련 소식이 나왔길레 담아봅니다. 구글크롬OS팀에서 내놓은 소개영상입니다. 기존 OS와 크롬OS와의 개념과 그 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데요. 3분 정도니 관심있는 분들은 한번 보시면 재밌을 듯 합니다. 이야기 돼왔던 데로 브라우저 중심의 가벼운 운영체제를 기본..

  3. 구글 크롬 OS, 윈도에서 벗어나게 해줄까?

    Tracked from 늑돌이네 디지털 동굴 라지온 lazion.com 2009.11.23 16:14

    지난 7월 8일, 검색엔진의 강자 구글은 크롬 OS를 발표하여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단순히 구글이라는 거대 회사가 OS를 만들었다는 사실 그 자체가 아니라 만들겠다는 크롬 OS가 기존의 컴퓨팅 환경과는 사뭇 다른 방향으로 이끌 존재이기 때문이다. 도대체 크롬 OS가 무엇이길래? 크롬(Chrome)은 원래 9개월전 구글이 발표했던 웹 브라우저의 이름이다. 이번에 발표한 OS 이름도 크롬. 구글에는 두개의 크롬이 존재하는 것인데 그게 당연한 것이..

  4. 허니몬의 알림

    Tracked from sunfuture's me2DAY 2009.11.27 12:34

    “Cheap and Easy Innovation” 값싸고 쉬운 혁신… 가슴에 와닿는구나. ^^ 구글 OS,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 구글 OS(클라우드 컴퓨터에 접속하는 클라이언트 OS)은 성공가능성이 높다.

  5. 블로고스피어 IT 리포트 135호 - 20091130

    Tracked from GOODgle.kr 2009.11.30 12:19

    블로고스피어 IT 리포트 135호 - 20091130IT 관련 블로그 동향을 정리하는 블로고스피어 IT 리포트를 RSS 피드 http://goodgle.kr/rss 를 통해 간편하게 구독하세요. 트위터 @goodgle 에서도 굿글 블로그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주요 블로깅한국발매에 맞춰 써본 아이폰 사용기 : 최고의 아이폰 사용기입니다.애플 아이폰 런칭 페스티벌 현장과 iPhone 개봉기 :말이 필요없습니다. 직접 확인해 보세요~ 관련하여 아이폰과...

  6. [웹으로 집합!] 크롬 OS의 미래 (2018년의 어느날)

    Tracked from 숲속얘기의 조용한 카페 2009.12.02 14:13

    구글에서 크롬 OS를 발표했습니다만 시장의 반응은 아직 냉랭하기만 합니다. 현재의 크롬 OS는 윈도우7과 비교한다면 필패할 것입니다. 하지만 MS는 크롬 OS를 향후 등장할 가장 큰 골칫거리로 생각하고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궁극적으로 pc에서 시작한 크롬 OS는 모바일을 포함한 전 기기로 확산될 가능성도 지니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연결만 되어

  7. 흉터튼살이미지한의원의 생각

    Tracked from imagdiet's me2day 2010.12.11 19:23

    RT @hiconcep: 작년 11월 썼던 글. 현재도 크게 다르지 않은 듯. 변화된 내용으로 업데이트 예정 - 구글 크롬 OS,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 http://2u.lc/6Tx